Connect with us

M&F - Nutrition

ANOTHER REASON TO HEART CHOCOLATE

초콜릿을 먹어야 하는또 하나의 이유

덴마크의 한 연구진이 55,000명의 주간 초콜릿 섭취량을 관찰해 보니 매달 28g짜리 초콜릿을 2~6회 섭취한 사람은 1인분도 섭취하지 않은 사람보다 심장 부정맥 발병률이 20% 낮았다. 참고: 다크 초콜릿이 몸에 제일 좋다.

 

 

당신이 섭취하는 나트륨의 70%는 식당에서 나온다

최근 《순환》에 발표된 논문에 따르면 우리가 섭취하는 나트륨의 71%는 외식할 때 섭취한 것이라고 한다. 집에서 섭취한 소금의 양은 6%에 불과했다. 미국 세 개 지역에서 1년 동안 다양한 연령과 인종의 피험자 450명을 조사한 결과다. 또한 이들의 1일 나트륨 섭취량은 평균 3,500mg이었는데, 이는 미국심장협회의 권장량인 2,300mg보다 훨씬 많은 양이다. 나트륨을 줄이는 가장 쉬운 방법은 뭘까? 집 밥을 더 자주 먹자.

 

커피 중독자도 카페인을 섭취하면 운동 능력이 향상된다

연구진은 숙련된 사이클 선수 40명을 1일 카페인 섭취량을 기준으로 세 그룹으로 나누었다. 1일 60mg, 143mg, 351mg(하루에 커피 세 컵)이다. 세 그룹의 피험자는 카페인이나 위약을 600mg씩 섭취한 후에 450칼로리를 연소할 때까지 최고 강도로 사이클을 탔다. 그랬더니 세 그룹 모두 카페인을 섭취했을 때 운동 능력이 향상됐다는 결과가 나왔다. 대부분 전문가는 운동 능력 향상에 가장 좋은 카페인 섭취량은 300~900mg이라고 말한다.

 

 

살을 빼고 싶은가? 고기와 작별하자

더 빠른 속도로 체중을 감량하고 싶다면 고기는 내려놓고 채식주의자가 되자. 체코의 한 연구진은 제2형 당뇨병 환자 74명을 두 그룹으로 나누어서 6개월 동안 채식(채소, 곡물, 콩, 과일, 견과류, 요구르트)을 시키거나, 당뇨병 치료 식단(탄수화물 50%, 단백질 20%, 지방 30% 미만)을 따르게 했다. 채식을 한 그룹은 평균 6.2kg을 감량했는데, 이는 당뇨병 식단을 따른 그룹보다 2배나 많은 것이다.

조리한 채소에 ‘다이너마이트처럼 강렬한 맛’, ‘지글지글 구운 고기 맛’같은 형용사를 적은 라벨을 붙여 놓자 피험자의 채소 섭취량이 25% 증가했다. 교훈은? 브로콜리를 브로콜리라고 생각하지 말고 ‘다이너마이트처럼 강렬한 맛이 나는’ 브로콜리라고 생각하자. 출처: 스탠퍼드 대학교

 

Comments

comments

Muscle & Fitness Korea 콘텐츠 관리자 / 대회 기사 및 취재 요청은 Contact 메뉴에서 신청서를 작성 해주시면 검토 후 연락드리겠습니다.

Click to comment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More in M&F - Nutrition

  • Get Nuts On Cancer

    견과류로 암을 무찌르자 최신 연구 결과에 따르면 견과류가 암 예방을 돕는다고 한다. 견과류는 항산화 물질도...

  • 1+1=3

    1+1=3 함께 섭취하면 따로 섭취할 때보다 더 많은 영양소를 섭취할 수 있는 강력한 식품...

  • Curry in a Hurry

    연어가 카레에 빠진 날 간단한 식재료 네 가지만 있으면 몸에 좋고 근육에도 좋은 한...

  • Eat Light! Pistachio

    스키니하게 먹어 보자 저열량 고단백 다이어트를 원한다면 피스타치오를 먹어 보자.   뜨거운 태양의 열기가 아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