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nect with us

Flex - Athletes & Celebrities

RAY OF LIGHT

일과 삶! 둘 다 잡은 그녀

IFBB 비키니 프로인 셰이릴 레이는 단순한 운동선수가 아니다. 그녀는 피트니스에 관한 것이라면 모르는 것이 없다.

BY ROGER LOCKRIDGE

 

“대회 준비를 마치고 무대에 오를 때마다 항상 새로운 것을 배운다. 1등을 하든 못 하든 만족감을 느낀다. 내가 얼마나 강해질 수 있는지 확인할 수 있기 때문이다.”

셰이릴 레이와 마주 앉아서 피트니스에 관한 이야기를 하다 보면 그녀가 단순한 대회 준비에 관한 지식 말고도 많은 것을 알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휴스턴 출신의 물리치료사인 레이는 보충제 업계에서 작가이자 모델로도 활동했다. 레이는 대회 준비가 단순한 육체적인 작업이 아니라는 사실을 잘 안다. “대회는 90퍼센트가 정신력이다. 사실 100퍼센트라고 말하고 싶을 정도다.

정신이 포기하면 곧 몸도 포기한다. 당신이 할 수 있다고 믿으며 정신을 집중하면 몸도 당신에게 필요한 행동들을하기 시작한다. 그러면 성공은 따라온다.” 레이는 이런 철학에 맞게 대회를 준비하며, 집중력이 흐트러지지 않도록 도와주는 든든한 지원군도 곁에 두고 있다. “남편 스튜어트와 코치님들이 필요할 때 항상 곁에 있어 준다. 보디빌더로서 성공하려면 대회를 몇 주 앞뒀을 때 이런 지원군의 도움을 받아야 한다.”

레이는 2012년부터 2014년 사이에 ‘텍사스 스테이트’ 대회와 ‘코스탈 USA’에서 우승하며 NPC 선수로서 성공적인 커리어를 쌓았다. 그리고 2014년에 열린 ‘노스 아메리칸즈’에서 프로 카드를 땄다. 레이는 아마추어에서 프로로 넘어가는 것 자체가 기나긴여정이라고 말한다.

“물론 NPC에 소속돼 전국 대회를 누비는 선수들도 모두 끝내준다. 하지만 동료 프로 선수들과 IFBB 무대에 오르는 것은 차원이 다른 경험이다. 특히 여자 선수들은 모두 뛰어나다. 그들과 경쟁하려면 최선을 다해서 최상의 컨디션을 만들어야 한다.” 레이는 힘든 결정이기는 했지만 2018년이 돼서야 무대로 돌아가기로 했다. 다시 무대에 올라서 성공을 거두려면 쉬는 동안 대회와 삶의 균형을 잘 잡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사실을 레이는 잘 안다.

“삶과 대회 준비라는 공을 양손에 들고 곡예를 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음식에도 신경 쓰고, 중요한 결정도 내려야 하고, 시간에 맞춰 트레이닝도 해야 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삶을 즐길 시간 정도는 남겨 둬야 한다. 일과 삶을 모두 즐길 수 있으면 모든 면에서 행복해진다.”

 

 

레이의 어깨 루틴

운동 세트 반복 수
웜업
바벨 프런트 레이즈 2 15
덤벨 레터럴 레이즈 2 15
머신 숄더 프레스 2 15
본 세트
시티드 덤벨 프레스 5 10-15
원-암 케이블 레터럴레이즈 슈퍼세트로 스탠딩 덤벨 레터럴 레이즈 4 & 7 15 & 20
케이블 하이-로프 풀 슈퍼세트로 리어 레터럴 레이즈 4 & 4 15 & 15
리어-델트 펄스 4 20

 

참고: 세트 사이엔 필요한 만큼 휴식.

 

Sheiryll Ray

생년월일: 1976년 5월 4일

거주지: 휴스턴

키: 161cm

대회 체중: 52kg

 

Comments

comments

Muscle & Fitness Korea 콘텐츠 관리자 / 대회 기사 및 취재 요청은 Contact 메뉴에서 신청서를 작성 해주시면 검토 후 연락드리겠습니다.

Click to comment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More in Flex - Athletes & Celebrities

  • CATALYST TO GREATNESS

    레전드에게는 특별한 것이 있다 리 헤이니가 10년 가까운 시간 동안 독보적인 보디빌딩 아이콘으로 불린 이유가 뭘까?...

  • NORTHERN EXPOSURE

    북쪽으로 떠나는 여행 여행을 떠날 땐 길에서 먹을 음식을 미리 챙기자. 글: 플렉스 루이스(올림피아 212체급...

  • BADELL VS. CURRY

    구스타보 바델 VS 브랜든 커리 바델이 기나긴 길을 걸어 올림피아 상위권에 이름을 올린 것을...

  • WILL KAI DO IT?

    과연 카이가 도전할까? 카이 그린은 원하기만 하면 언제든 올림피아에 참가할 수 있다. ‘대중의 챔피언’이라고 불리는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