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nect with us

Flex - Features

JUDGE’S TABLE – HIT THE RIGHT NOTES

리 라브라다처럼 포징하려면 연습을 정말 많이 해야 한다.

JUDGE’S TABLE – HIT THE RIGHT NOTES (심사 위원의 조언)

포징 라운드에서 자신의 강점과 매력을 맘껏 발산하는 방법을 배워 보자.

글: MICHAEL BERG

 

Q. 클래식 피지크 선수인데 포징 루틴 구성 때문에 애먹고 있다. 포징에서 높은 점수를 따려면 반드시 참고해야 하는 과거의 보디빌더는 누구인가? 루틴을 짤 때 반드시 명심해야 할 것은 무엇인가?

포징 루틴은 무대에서 펼치는 일종의 공연이다. 포징 루틴이 심사에 포함되지 않더라도 대부분 선수들은 자신의 몸을 최대한 잘 표현하고 싶어 한다. 우선 좋아하는 음악부터 고르자. 대회를 준비하면서 몇 주 동안 수없이 들어야 할 음악이니 말이다. 그리고 음악과 체형에 맞는 동작을 선별하자. 예를 들어서 리 헤이니, 아놀드 슈워제네거, 도리안 예이츠처럼 몸이 거대했던 선수들은 강렬한 음악과 힘찬 동작들로 포징 루틴을 구성했다. 대칭미와 컨디셔닝에 의존하는 작은 체구의 선수들은 더 느리고, 예술적인 음악을 사용한다. 낭만적인 음악을 배경으로 극적이고 고전적인 포즈를 취하기도 하고, 육체의 약점은 감추고 강점은 돋보이게 하는 독창적인 포즈를 선보이기도 한다.

에드 코니, 프랭크 제인, 리 래브라다, 숀 레이 같은 선수가 바로 그랬다. 무대 위에 선 그들의 모습은 꼭 조각상 같았다. 그들은 한 자세에서 다음 자세로 부드럽게 넘어가기 위해 팔을 크게 휘둘렀다. 고전적인 동작들로 루틴을 구성했다면 최대한 극적이고 우아하게 공연을 연출하는 것이 좋다. 또한 박자에 변화를 주면 공연이 역동적으로 살아나고, 감정도 전달할 수 있다.즉흥적으로 포징해서 성공하는 보디빌더는 거의 없다. 포징 루틴은 부드럽고 자연스러워 보일 때까지 반복해서 연습하는 수밖에 없다. 자신이 고른 음악과 동작이 편안하게 느껴져야 하고, 자신의 몸과 개성이 포징 루틴에도 반영돼야 한다. 춤을 추거나 몸을 흔드는 재주가 없다면 굳이 하지 마라. 자신을 있는 그대로 보여 주자. 그리고 연습, 또 연습하자.

by 스티브 와인버거

 

 

Q. 키가 180cm인 피겨 선수다. 지역 대회에 나가면 체급에서 내 키가 제일 크다. 키가 큰 체형을 보완하려면 어떤 부위의 발달에 집중해야 하는가? 또한 너무 지나치게 발달시키면 몸의 균형을 깨뜨리는 부위는 어디인가?

키와 상관없이 상체와 하체의 균형이 맞게 육체를 발달시켜야 한다. 당신은 키가 크기 때문에 키가 작은 선수에 밀리지 않을 정도로 몸에 근육을 채워 넣으려면 시간이 많이 필요하다. 키가 큰 선수들에게 가장 부족한 것은 시간이다. 피겨 체급에서 활동하려면 대회 사이의 비는 시간에 운동에 시간을 많이 투자해서 근육을 충분히 발달시켜야 한다. 많은 피겨 선수들이 지나치게 발달시켜서 손해를 보는 부위는 둔근이다. 둔근이 너무 발달하면 상체가 상대적으로 작아 보인다. 그래서 둔근 운동은 신중히 해야 한다.

by 샌디 윌리엄슨

새라 스위니처럼 키가 큰 선수든, 키가 작은 선수든 결국에는 비율이 생명이다.

 

 

 

Comments

comments

Muscle & Fitness Korea 콘텐츠 관리자 / 대회 기사 및 취재 요청은 Contact 메뉴에서 신청서를 작성 해주시면 검토 후 연락드리겠습니다.

More in Flex - Features

  • THE DREAM KILLER

    꿈을 먹어 치우는 남자 결국 필 히스가 미스터 올림피아에서 7회 연속 우승에 성공했다. 글:...

  • SMARTEN UP

    똑똑한 근육맨 보디빌딩을 하면 머리가 똑똑해질지도 모른다고한다. 그런데도 우리가 ‘근육 바보’라고? BY BRYAN HAYCOCK,...

  • GUNNING FOR GLORY

    영광을 정조준하다 백 더블 바이셉스 포즈는 팔이 전부가 아니다. 비키니에서 피겨 선수로 성공적으로 전향하는 방법도...

  • THE “REALITY”

    현실처럼 상상해 보는 2017 올림피아 보디빌딩을 하려면 믿음이 필요하다. 그래서 필자도 나 자신을 믿어 보자는 마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