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nect with us

Flex - Athletes & Celebrities

THE BODY SHOP – MIGHTY MICHELA!

MIGHTY MICHELA! – 위대한 미쉘라

미쉘라라 레이먼드는 단순한 비키니 선수가 아니다. 챔피언 보디빌더의 아내이자 소셜 미디어 스타이기도 하다.

글: ROGER LOCKRIDGE

 

미쉘라 레이몬드는 어릴 때부터 운동에 흥미가 많아 축구와 치어리딩을 했다. 하지만 성인이 된 후로는 활동량이 줄었다. “예전처럼 운동하지 않았다. 그러다가 다시 몸매를 되찾고 싶어서 상점으로 가 중량, 밴드를 구입했다. 그렇게 집에서 세 달 운동하다가 헬스클럽에 가입했다.” 운동을 하며 몸에 나타난 변화를 보고는 다음 단계로 나가 무대에 서고 싶어졌다. “내가 성취한 게 자랑스러웠다. 이게 나라는 걸 사람들에게 보여 주고 싶었다. 트레이닝과 대회에 대한 동기를 부여하고 싶었다. 내셔널즈에 참가해 10위에 드는 것이 목표였는데, 작년에 달성했다.”

물론 그녀는 성적만으로도 충분히 칭찬받을 자격이 있지만 사실은 212파운드 체급의 슈퍼스타인 호세 레이먼드의 아내로 이미 이름이 알려졌었다. 미켈라는 보디빌딩과 인생에서 성공하는 열쇠는 균형이라고 말한다. “트레이닝과 대회에만 매진할 수는 없다. 부부는 그것 말고도 많은 일을 함께한다. 만약 대회 준비와 운동만 한다면 균형이 깨질 테고, 둘 다 삶이 지루하다고 느낄 것이다.”

미쉘라는 사람들에게 동기를 부여하고 팬들을 즐겁게 할 다른 방법도 찾았다. 바로 유튜브 채널이다. “항상 카메라를 들고 다닌다. 흥미로운 일이 있으면 촬영해서 올린다. 지금까지는 반응이 좋았다. 촬영 주제를 찾는 것이 쉽지는 않다. 매일 똑같은 내용을 보여 줄 수는 없으니까 말이다. 하지만 재밌다. 소셜미디어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싶으면 자기 자신이 돼야 한다. 팔로워 백만 명인 누군가가 하는 것을 따라 하지 말자. 본모습을 보여 주는 것이 제일 좋다.”

미쉘라는 6월에 열리는 NPC 팀 유니버스에 참가해 IFBB 프로 카드 획득을 노릴 계획이다.

 

미쉘라 레이몬드

생년월일: 1988년 9월 16일

키: 156cm

대회 체중: 50kg

인스타그램: michelamariee

유튜브: Michela Marie Raymond

 

하체 운동 루틴

EXERCISE   SETS  REPS  REST
 Seated Leg Curl  4  15
 superset with Banded Sumo Squat  4  15  60-90
 Sumo Squat  4  15  60-90
 Sumo Deadlift  4  15
 superset with Stiffff-leg Deadlift  4  15  60-90
 Smith Machine Hip Thruster  4  15
 superset with Reverse Hyperextension  4  15  60-90
 Wide-stance Leg Press  4  15  60-90
 Cable Kickback  4  15
 superset with Walking Lunge  4  15  60-90
 Banded Abductor/Adductor  4  15  60–90

Comments

comments

Muscle & Fitness Korea 콘텐츠 관리자 / 대회 기사 및 취재 요청은 Contact 메뉴에서 신청서를 작성 해주시면 검토 후 연락드리겠습니다.

More in Flex - Athletes & Celebrities

  • A HULKING LEGACY

    헐크의 전설 보디빌딩의 아이콘인 66세의 루 페리그노는 새로운 커리어에 도전하며 자신의 영향력을 최대로 키워...

  • CATALYST TO GREATNESS

    레전드에게는 특별한 것이 있다 리 헤이니가 10년 가까운 시간 동안 독보적인 보디빌딩 아이콘으로 불린 이유가 뭘까?...

  • NORTHERN EXPOSURE

    북쪽으로 떠나는 여행 여행을 떠날 땐 길에서 먹을 음식을 미리 챙기자. 글: 플렉스 루이스(올림피아 212체급...

  • BADELL VS. CURRY

    구스타보 바델 VS 브랜든 커리 바델이 기나긴 길을 걸어 올림피아 상위권에 이름을 올린 것을...